[포토] 권상우 ‘44세의 근육’
[포토] 권상우 ‘44세의 근육’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10.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권상우 화보/사진=코스모폴리탄
배우 권상우 화보/사진=코스모폴리탄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배우 권상우가 화보를 통해 근육질 몸매를 뽐냈다.

권상우는 개봉을 앞둔 영화 ‘귀수’에서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고, 냉혹한 내기 바둑판의 세계에서 귀신 같은 바둑을 두는 자들과 사활을 건 대결을펼치는 인물 ‘귀수’역할을 맡았다.

그는 “전작 ‘신의 한 수’가 워낙 좋았고, 주연이 정우성 선배였으니 당연히 부담감을 느꼈다. 지금도 댓글로 염려하는 분들이 많다는 걸 안다”며 “하지만 ‘귀수’를 보신다면 그런 걱정은 100% 사라질 거라 확신한다. 전혀 다른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는 영화다. 정우성 선배님도 봐주시면 좋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배우 권상우 화보/사진=코스모폴리탄
배우 권상우 화보/사진=코스모폴리탄

권상우는 ‘귀수’에서 영화 ‘말죽거리 잔혹사’ 때보다 더욱 더 날렵하고 탄탄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는 “운동은 습관처럼 하지만, 다이어트까지 한 건 처음이었다. 한때 ‘몸짱’이라는 얘기를 많이 들었지만 나이를 먹어가면서 그 중심에서 멀어지는 느낌이 들었다”며 “이번 작품에서 나를 아직 모르는 어린 친구들에게 ‘권상우가 아직 살아있다’라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과거에 출연했던 작품 속 장면이 ‘유머 사진’으로 네티즌들 사이에서 활용되고 있는 상황에 대해서 그는 “너무 좋다. 물론 원작과 변질된 장면도 많지만 사람들이 기억해주는 건 좋은 거니까. 배우라는 직업을 택한 이유도 이 맥락과 닿아 있다”며 유쾌하게 답했다.

연기 경력이 쌓이면서 일을 대하는 자세가 달라졌다는 그는 “과거에 연연하지 않고 좋은 작품을 빨리 만나고 싶다는 열망과 열정이 신인 때보다 커졌다. 현장에 가는 게 너무 재미있고, 또 좋은 작품을 시나리오로 보는 것도 너무 신난다. 시간을 허비하고 싶지 않다”고 밝혔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