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현장] '엑스맨: 다크 피닉스' 마이클 패스벤더 "한국 첫 방문...바비큐·노래방 기대"
[365현장] '엑스맨: 다크 피닉스' 마이클 패스벤더 "한국 첫 방문...바비큐·노래방 기대"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5.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호텔에서 열린 영화 '엑스맨: 다크 피닉스'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배우 마이클 패스벤더/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2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호텔에서 열린 영화 '엑스맨: 다크 피닉스'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배우 마이클 패스벤더/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할리우드 배우 마이클 패스벤더가 '엑스맨' 시리즈의 마지막 영화 '엑스맨: 다크 피닉스' 홍보차 한국을 찾았다.

2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의 한 호텔에서 열린 '엑스맨: 다크 피닉스' 내한 기자간담회에서 배우 마이클 패스벤더는 "한국에서의 일정이 정말 기대된다"며 "일단 오늘 밤에 한국 바비큐를 먹을 예정이고, 노래방도 한번 가보고 싶다. 재미있을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마이클은 '엑스맨' 시리즈에서 금속을 자유자재로 제어할 수 있는 강력한 자기장 조종 능력을 가진 매그니토 역을 맡았다. 그는 '퍼스트 클래스'(2011)를 시작으로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2014), '아포칼립스'(2016), '다크 피닉스'(2019)까지 '엑스맨' 프리퀄 시리즈 전편에 출연했다.

마이클은 시리즈를 함께하면서 가장 히어로에 잘 어울리는 배우로 "휴 잭맨, 할리 베리 등 모든 배우가 잘해줬지만 한명을 꼽자면 아무래도 내가 최고인 것 같다"고 농담을 건네 웃음을 자아냈다.

시리즈의 대단원을 장식하는 '엑스맨: 다크 피닉스'는 엑스맨을 끝낼 최강의 적 '다크 피닉스'로 변한 진 그레이와 지금까지 이룬 모든 것을 걸고 맞서야 하는 엑스맨의 이야기를 그린다.

모든 '엑스맨' 시리즈에 참여한 것은 물론 '데드풀' 시리즈까지 성공시킨 할리우드에서 가장 주목받는 천재 프로듀서이자 각본가 사이먼 킨버그가 연출 및 각본을 맡았다.

마이클 패스벤더를 비롯해 제임스 맥어보이, 제니퍼 로렌스, 소피 터너, 니콜라스 홀트, 제시카 차스테인이 출연하며 오는 6월 5일 개봉한다.


-->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