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관련 도서 판매량 311% 급증
미세먼지 관련 도서 판매량 311% 급증
  • 이수진 기자
  • 승인 2019.04.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도 미세먼지 나쁨' 표지

[인터뷰365 이수진 기자] 최근 하늘을 뿌옇게 뒤 덮은 미세먼지, 해양 생태계를 뒤흔들고 있는 플라스틱 등이 심각한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환경 문제를 다룬 도서들의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 생태·환경 분야 도서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50% 이상 늘었으며, 미세먼지 관련 도서는 311% 급증한 것으로 조사됐다.

4일 온라인 서점 예스24에 따르면, 올해 4월 3일까지의 생태·환경 분야 도서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한 7040권을 기록했다. 5년 전인 2014년부터 현재까지의 동기간 판매량 중 가장 높은 수치다. 

특히, 2013년 10월 세계보건기구(WHO)가 미세먼지를 1급 발암물질로 규정한 후, 미세먼지를 주제로 한 도서 판매량은 2014년 1180권으로 전년보다 눈에 띄게 증가했다.

미세먼지 관련 도서 판매량은 이후 차츰 감소세를 보이다가, 미세먼지의 독성물질이 신체에 축적될 수 있다는 환경부 조사 결과가 발표된 2018년에 5350권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179% 증가했다.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7일 연속 시행되는 신기록이 수립되고, 서울의 3월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2015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2019년의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311% 늘어난 2340권으로 집계됐다. 

출처=예스24

미세먼지에 대한 독자들의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미세먼지 관련 도서 출간도 늘고 있다. 

2014년부터 본격적으로 출간되기 시작한 미세먼지 관련 도서는 2017년 7종, 2018년 16종으로 급격히 늘어났다. 또한, 올해 4월 3일까지의 미세먼지 관련 도서 출간 종 수는 8종으로 올 한 해 관련 도서의 출간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2014년부터 현재까지 최근 5년 간의 미세먼지 관련 도서 출간 종 수 38종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도서 분야는 12종을 기록한 어린이 분야다.

김수연 예스24 어린이 MD는 “미세먼지는 한국 사회 전체의 주요 쟁점이 되었지만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들과 휴교령 영향이 있는 학교에는 더 직접적인 이슈로 다가오고 있다”며 “어린이 생활 안전 위협이 커짐에 따라 학교 내에서도 ‘미세먼지’, ‘환경’을 토론과 논술 주제로 중점적으로 다뤄지고 있어 관련 도서들의 출간은 앞으로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근 사회 이슈로 불거진 미세먼지, 플라스틱에 대한 문제를 다룬 '파란하늘 빨간지구', '오늘도 미세먼지 나쁨', '플라스틱 바다', '우리는 플라스틱 없이 살기로 했다'등의 책들은 새롭게 2019 생태·환경 분야 베스트셀러 순위에 오르며 해당 문제에 대한 독자들의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예스24_플라스틱 바다
'플라스틱 바다'표지

또 '침묵의 봄', '고릴라는 핸드폰을 미워해', '지구가 뿔났다'등 2014년 생태·환경 분야 베스트셀러 순위권을 다수 차지했던 스테디셀러 8종이 2019년에도 여전히 베스트셀러 순위권을 지키고 있는 점을 고려할 때, 눈에 띄는 변화다.

특히, 2014년과 2019년 생태·환경 분야 베스트셀러 1위에 자리한 '침묵의 봄'은 2018년 12월 14일 tvN 예능프로그램 ‘알쓸신잡3’ 총정리편에서 유시민 작가가 꼽은 시청자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으로, 올해 생태·환경 분야 도서 판매량의 상당 부분을 견인한 주인공이다.

손민규 예스24 사회 MD는 "최근 '파란하늘 빨간지구', '미세먼지에 관한 거의 모든 것'등 미세먼지 관련 도서가 다수 출간됐다. 미세먼지가 전문성을 요하는 분야이다 보니, 저자들이 자료 조사, 연구 및 집필에 소요된 기간이 필요했고 이에 관한 결과가 서서히 나오는 듯하다"고 밝혔다.

이어 "미세먼지의 원인, 미세먼지가 인체에 미치는 영향, 미세먼지 대응법을 두고 전문가마다 의견이 다르고, 미세먼지를 향한 사회 전반의 관심도 높아졌기에 앞으로도 미세먼지에 관한 책이 더 많이 나오고, 논쟁이 벌어지지 않을까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수진 기자
이수진 기자
interview365@naver.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