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 천만①] '신과함께2' 천만 돌파...韓 첫 '쌍천만' 영화 탄생
[신과함께 천만①] '신과함께2' 천만 돌파...韓 첫 '쌍천만' 영화 탄생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8.08.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신과함께-인과연'의 주역들인 배우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김동욱, 그리고 김용화 감독이 ‘1,000’이라고 쓰인 커다란 풍선을 소중하게 품에 안아 들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인터뷰365 김리선 기자] 이변은 없었다.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하 '신과함께2')이 개봉 첫 날부터 무서운 속도로 관객몰이에 나서더니 개봉 14일만에 첫만 관객을 돌파했다. 지난해말 개봉해 1440만명의 관객을 동원한 '신과함께-죄와벌'(이하 '신과함께1')에 이어 국내 첫 '쌍천만' 영화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1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신과함께2'는 이날 오후 2시 34분 기준 누적 관객 수 1000만 2508명을 달성하며 천만관객을 끌어모았다. 이로써 올해 3번째 1000만 영화에 이름을 올렸다. 

이는 2018년 개봉작 중 유일하게 1000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인피니티 워'(개봉 19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5일 빠를 뿐만 아니라 '신과함께1'(개봉 16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2일 앞선 속도이다.

시리즈물 두 편이 연이어 1000만관객을 돌파한 경우는 한국 영화 역사상 최초다.  

영화 '신과함께-인과연' 스틸 컷
영화 '신과함께-인과연' 포스터

◆ 흥행 요인은

영화 '신과함께'는 각 편당 500만명 전후가 손익분기점(BP)이란점을 감안할때, 1편의 성공으로 두 편의 손익분기점은 이미 넘어선 상태다.  

영화 '신과함께'는 주호민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 시리즈물이다. 영화 '신과 함께2'는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1000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오가며 그들 사이에 얽힌 인연을 찾아가는 내용을 담았다. 

김용화 감독은 한국 최초로 영화의 1,2부를 동시제작했다. 1편과 2편의 유기적 스토리와 영화의 배경을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해서였다. 1부의 성공이 불분명한 상황에서 동시제작을 해야했던 김 감독의 부담감도 만만치 않았을테지만, 그의 새로운 시도는 결과적으로 성공적이었다.

영화 '신과함께-인과연'

이야기를 관통하는 세계관으로 초석을 다졌던 1부에 이어 2부에서는 확장된 스토리와 깊은 서사로 관객들을 빠르게 유입시켰다. 특히 웹툰의 큰 드라마 줄기에 가족애와 용서 등 한국의 보편적 정서를 보강한 흡입력 있는 스토리는 다양한 관객층으로부터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했다.  

여기에 김용화 감독이 이끄는 VFX전문업체 '덱스터'의 토종 기술력이 일궈낸 상상 속 사후세계는 할리우드 영화 못지않은 CG(컴퓨터그래픽)와 화려한 볼거리로 '한국형 판타지 블록버스터'의 새 역사를 썼다는 호평을 얻어냈다. 

영화 '신과함께-죄와벌'

◆ '명량' 넘어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를까

2편이 전작의 기록을 깰 지도 관심사다. 지난 1일 개봉 후 '신과함께2'는 개봉 첫날 124만여명이 관람하고 5일만에 관객 600만명, 9일차에 800만명을 돌파하는 등 연일 신기록을 세웠다.

영화 '신과함께1'은 개봉 16일만에 1000만관객 달성에 이어 최종 누적수 1441만명을 돌파, '명량'(누적관객수1761만명)에 이어 한국 역대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최근 신작 영화 '공작'의 역주행으로 영화 '신과함께2'의 흥행세가 둔화되긴 했지만, 공휴일인 광복절 특수와 '폭염'으로 영화관 나들이족이 급증하고 있어 당분간 흥행세는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