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향, 뮤지컬 '시스터액트' 동양인 최초 캐스팅...25일 첫 국내 무대
김소향, 뮤지컬 '시스터액트' 동양인 최초 캐스팅...25일 첫 국내 무대
  • 김리선 기자
  • 승인 2017.11.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배우 김소향/사진=EA&C
뮤지컬배우 김소향/사진=EA&C

[인터뷰365 김리선] 뮤지컬배우 김소향이 25일 미국 오리지널 내한 팀으로 만나게 될 뮤지컬 '시스터 액트(SISTER ACT)'의 첫 무대를 갖는다.

김소향은 뮤지컬 '시스터 액트'의 동양인 최초 캐스팅으로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그는 극 속에서 막내 견습 수녀 '메리 로버트'역을 연기한다.

갓난아기 때 버려진 이후 줄곧 수녀원에서 자란 내성적이고 조용한 수녀 '메리 로버트'가 자유로운 영혼을 가진 '들로리스'를 만나 감정표현의 방법을 배우고 음악적 재능을 찾으면서 멋지게 변신하는 역이다.

첫 공연을 앞두고 김소향은 "아시아 투어 중인 '시스터 액트' 공연을 하며 과분할 정도의 사랑과 응원을 받았지만 내가 태어나고 자란 한국에서 공연하는 날을 가장 손꼽아 기다려왔다"며 "다시 생각해봐도 너무 영광이고 행복한 일이다. 서울에서 공연할 날을 꿈꾸며 기쁘게 연습하고, 부끄럽지 않도록 책임감 있게 준비했다"며 첫 공연을 앞둔 벅찬 마음을 솔직하게 드러냈다.

뮤지컬 '시스터 액트'/사진=EMK뮤지컬컴퍼니 제공
뮤지컬 '시스터 액트'/사진=EMK뮤지컬컴퍼니 제공

2001년 '가스펠'로 데뷔한 김소향은 국내에서 뮤지컬배우로 입지를 다져오던 중 한국배우 최초로 브로드웨이 무대에 과감히 도전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2010년 뮤지컬의 본고장인 미국으로 넘어가 시카고와 뉴욕에서 수백 번의 오디션을 거쳐 '킹 앤 아이'와 '미스 사이공' 등 인기 작품의 비중 있는 배역을 따내며 실력을 인정 받기 시작했다.

그리고 2017년 뮤지컬 '시스터 액트' 아시아투어팀 오디션에 도전하여 높은 경쟁률을 뚫고 '예쁜 백인 여배우들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메리 로버트 견습 수녀 역을 당당히 따냈다.

국외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뮤지컬활동을 쉼 없이 이어가고 있는 김소향은, 작년 국내에서 치명적인 스파이 '마타하리'역으로 큰사랑을 받았고 뮤지컬 '모차르트!', '아이다', '드림걸즈', '보이첵' 등 다양한 국내 작품에서도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하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시스터 액트'의 내한 공연이 끝나면 카이, 전동석, 레오(빅스), 수호(엑소) 등 초호화 캐스팅 라인업으로 구성된 뮤지컬 '더 라스트 키스'에 여주인공 '마리 베체라'역으로 출연 할 예정이다.

싱가포르, 필리핀과 중국 6개 도시 투어 공연 매회 관객들의 기립박수를 이끌어내 화제를 모았으며 공연한 '시스터 액트'는 국내에 잘 알려진 1992년 개봉한 동명의 영화를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웨스트엔드와 브로드웨이에서 돌풍을 일으키며 전 세계 600만명 이상이 관람한 흥행작으로, 토니 어워즈, 드라마 데스크, 외부비평가상 시상식에서 총 19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며 작품성도 인정 받았다.

브로드웨이 뮤지컬 '시스터 액트'는 오는 11월 25일을 시작으로 2018년 1월 21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구 삼성전자홀)에서 공연 할 예정이다.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