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 '목소리의 형태', 배리어프리버전 탄생
애니 '목소리의 형태', 배리어프리버전 탄생
  • 김리선
  • 승인 2017.08.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건재 감독 연출, 배우 최희서 화면해설 내레이션 맡아…'재능기부' 방식

일본 애니메이션 '목소리의 형태' 포스터


【인터뷰365 김리선】독보적인 영상미와 감성을 자극하는 연출력으로 개봉 당시 많은 화제를 모았던 일본 애니메이션 '목소리의 형태' (감독 야마다 나오코)가 장건재 감독 연출, 배우 최희서 화면해설 내레이션으로 배리어프리버전으로 탄생했다.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지난 17일 남양주 종합촬영소 녹음실에서 장건재 감독 연출, 배우 최희서 화면해설 내레이션으로 영화 '목소리의 형태'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을 위한 화면해설 녹음을 마쳤다고 31일 밝혔다.

장건재 감독은 '잠 못 드는 밤', '한여름의 판타지아' 등을 연출했으며, 지난 2015년 제3회 무주산골영화제에서 뉴비전상을 수상했다.

배우 최희서는 영화 '동주', '박열'에서 강렬한 연기로 관객과 평단의 많은 호평을 받은 바 있다. 두 사람 모두 영화 '목소리의 형태'로 처음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참여했으며, 재능기부 방식으로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장건재 감독은 “'목소리의 형태'는 야마다 나오코 감독이 빚어낸 정교한 연출로 십대 주인공들의 혼란스럽고 모호한 감정의 소용돌이를 예민한 감각으로 포착하고 있다"며 "이 때문에 또 다른 '(목)소리의 형태'로 만드는 이번 작업은 설레면서 한편으로는 두렵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배우 최희서 씨의 위풍당당하고 청아한 목소리는 영화에 새로운 숨결이 되었다고 자신한다"며 "'목소리의 형태'가 어떻게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재탄생할 지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목소리의 형태' 화면해설 녹음중인 배우 최희서

배우 최희서는 "화면해설 녹음은 처음이라 많이 긴장됐지만, 장건재 감독의 섬세한 연출 덕분에 점차 영화에 녹아 들어가게 됐다"며 "영화의 분위기와 에너지에 어울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목소리의 형태'는 소리를 들을 수 없는 소녀 쇼코와 그녀를 괴롭혀왔던 소년 쇼야가 세월이 흐른 후 다시 만나 그려내는 감성 로맨스를 담은 작품으로 동명의 베스트셀러 만화를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장건재 감독 연출, 배우 최희서 화면해설 내레이션으로 제작된 '목소리의 형태'는 후반작업을 거쳐 10월에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interview365@naver.com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