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특별대사 고이치로 마츠우라, 우리 문화유산 홍보차 방한
유네스코 특별대사 고이치로 마츠우라, 우리 문화유산 홍보차 방한
  • 유주현
  • 승인 2011.04.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무총장 재직 시부터 한국 문화에 각별한 관심

【인터뷰365 유주현】고이치로 마츠우라 유네스코 특별대사가 4월 30일 방한한다.

문화재청은 중요무형문화재 ‘종묘제례 및 종묘제례악’이 유네스코 ‘인류구전 및 무형유산 걸작’으로 선정된 지 10주년이 되는 해를 기념해 우리나라 무형문화유산에 대한 홍보를 통해 위상을 높이고자 고이치로 마츠우라를 초청했다고 밝혔다. 그는 종묘제례 및 종묘제례악을 선정할 당시 유네스코 사무총장으로 재직하면서 한국 문화유산에 대해 각별한 애정을 나타냈었다.

마츠우라 특별대사는 방한 일정 동안 종묘대제의 행사를 참관하고, 5월 2일에는 국립 고궁박물관 강당에서 ‘유네스코 무형유산보호협약의 의미와 전망‘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회 발표를 할 예정이다. 미리 배포된 발표문에 따르면, 그가 유네스코 사무총장으로 재임 중이던 2003년 협약국의 반대를 무릅쓰고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협약’이 체결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인 점을 알 수 있다. 또 협약 체결로 긴급히 보호해야 하는 무형문화유산에 있는데, 이에 대해 각 나라가 그다지 관심이 없다는 문제를 지적하고 있다.

1946년 창설돼 파리에 본부를 두고 있는 유엔교육과학문화기구 ‘유네스코’는 전쟁이나 안보와 거리가 먼 인류 보편적인 주제를 다루고 유엔이 추구하는 인류평화 구현에 가장 세련되고 점잖은 접근을 시도하는 이유로 ‘유엔체제의 양심’이라고 불린다. 마츠우라 특별대사는 1999년 동양인으로서는 처음으로 수장 자리에 오른 이래 2005년 재임에 성공하여 10년 간 유네스코를 이끌었다.


유주현 기자 jhyoo@interview365.com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interview365.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