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로 제작되는 인기 웹툰 '시동' 마동석·박정민·정해인·염정아 캐스팅
영화로 제작되는 인기 웹툰 '시동' 마동석·박정민·정해인·염정아 캐스팅
  • 박상훈 기자
  • 승인 2019.03.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시동' 마동석, 염정아, 박정민, 정해인(시계방향)/사진=NEW
영화 '시동' 마동석, 염정아, 박정민, 정해인(시계방향)/사진=NEW

[인터뷰365 박상훈 기자] 조금산 작가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 '시동'이 배우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 캐스팅을 완료하고 지난 8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 

영화 '시동'은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상필'(정해인)이 세상 밖으로 나와 진짜 어른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평점 9.8을 기록하며 호평 받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시동'은 영화화 소식이 전해지자 마자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택일'이 일하게 된 장풍반점 주방장 '거석이형' 역은 '범죄도시'(2017), '신과함께-인과 연'(2018), '성난황소'(2018) 등을 통해 강한 존재감으로 흥행을 이끌어온 마동석이 맡았다. 첫인상부터 남다른 주먹으로 중국집 내 군기를 잡지만 '택일'과 티격태격 반전 케미를 보여주는 주방장 역할이다.

박정미은 무작정 가출을 감행한 거침없는 인물 '고택일'로 돌아온다. '택일'은 하고 싶은 건 없지만 지긋지긋하기만 한 동네를 벗어나는 게 꿈인 인물로 단 3만 원만 가지고 가출해 우연히 중국집에 정착, 새로운 인물들에 의해 일생일대 위기이자 기회를 만난다. 

정해인은 '택일'의 절친한 동네 친구 '상필' 역을 맡았다. '상필'은 학교를 그만두고 '택일'과 함께 사고치는 게 일상이었지만, '택일'이 가출한 뒤 홀로 동네에 남아 돈 하나만 바라보다가 피도 눈물도 없는 형님들과 어울리게 된 인물이다.

'택일'의 엄마 역할은 드라마 'SKY 캐슬'(2018)의 배우 염정아가 맡았다. 전직 배구선수 출신으로, 자신에게 대드는 아들 '택일'을 한 방에 제압하는 무뚝뚝한 엄마지만 아들 걱정에 노심초사 걱정을 거두지 못하는 캐릭터.

연출은 전작 '글로리데이'(2016)에서 스무 살 청춘들의 뜨거움을 담아냈던 최정열 감독이 맡았다. 그는 “이 세상에서 결코 시시한 삶이란 없다. 서툴지만 거침없는 캐릭터들의 멋진 질주를 그려내고 싶다”고 밝혔다.

영화사 외유내강이 제작하며 NEW가 배급을 맡았다.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
  • 서울특별시 구로구 신도림로19길 124 801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0737
  • 등록일 : 2009-01-08
  • 창간일 : 2007-02-20
  • 명칭 : (주)인터뷰365
  • 제호 :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명예발행인 : 안성기
  • 발행인·편집인 : 김두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문희
  • 대표전화 : 02-6082-2221
  • 팩스 : 02-2637-2221
  • 인터뷰365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인터뷰365 -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최우수상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terview365@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