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라디오 첫 도전에도 매끄러운 진행+입담 자랑 "좀 편해진 것 같다"
한혜진, 라디오 첫 도전에도 매끄러운 진행+입담 자랑 "좀 편해진 것 같다"
  • 김영진 기자
  • 승인 2019.01.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혜진/사진=MBC FM4U 공식 SNS
한혜진/사진=MBC FM4U 공식 SNS

[인터뷰365 김영진 기자] 한혜진이 라디오 DJ에 적응이 되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한혜진은 최근 라디오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 특별 진행자로 출연했다. 한혜진은 안정적인 목소리와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한혜진은 라디오에 익숙해졌냐는 청취자의 질문에 "저는 좀 편해진 것 같다. 떨리는 게 좀 괜찮아졌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제가 편한 것보다 들으시는 분들이 중요하다. (저는) 적응이 좀 되어가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혜진은 라디오 진행 첫 도전임에도 매끄러운 진행 실력을 드러내고 자신만의 에너지를 선물, 청취자를 자극했다.

한편 지난 1999년 제2회 SIFAC 모델로 데뷔한 한혜진은 올해 데뷔 20주년을 맞았다. 한혜진은 자신의 20주년을 기념해준 팬들을 위해 SNS 활동을 재개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혜진은 현재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 중이며, 지난해 '2018 MBC 연예대상'에서 버라이어티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