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장마전선 북상…26일부터 전국 장마 영향
25일 장마전선 북상…26일부터 전국 장마 영향
  • 안미화 기자
  • 승인 2018.06.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날씨 전국 대체로 맑은 가운데 26일부터 장마
장마전선 북상으로 전국이 영향권에 들 예정이다.
장마전선 북상으로 전국이 영향권에 들 예정이다. 사진=픽사베이

 

[인터뷰365 안미화 기자] 장마전선이 북상함에 따라 26일부터 전국이 장마 영향권에 들겠다.

기성청에 따르면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26일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올 예정이다. 비는 이날 새벽에 전남 해안부터 시작돼 오전 전국 대부분이 양향을 받겠다. 충청남부와 남부지방, 제주도는 오후부터 밤 사이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도 있겠다.

비는 27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며 26일과 27일 양일간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강원영서·서해5도·울릉도·독도 30~80mm, 충청 및 남부지방은 80~150mm, 강원영동·제주도 10~50mm 등이다.

서울·경기 지방은 26일 아침부터, 충청도와 남부지방은 27일 새벽부터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호우가 예상되니 주의가 필요하다.

한편 25일 전국은 낮 최고기온 33℃에 이르는 등 무더운 날씨를 보이고 있으나 26일부터 장마전선 영향으로 폭염은 약화되겠다. 다만 장마전선이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에서는 더위가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관련기사

-->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