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명탐정3' 100만 돌파...시리즈 중 가장 빠른 속도
'조선명탐정3' 100만 돌파...시리즈 중 가장 빠른 속도
  • 이승민 기자
  • 승인 2018.02.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만 돌파 소식에 시리즈를 이끌어온 김석윤 감독과 김명민-오달수 콤비, 그리고 이번 편에 새롭게 합류한 김지원이 영화 속 '김민'캐릭터를 연상케 하는 콧수염 스티커 인증샷을 공개했다.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100만 돌파 소식에 시리즈를 이끌어온 김석윤 감독과 배우 김명민-오달수 콤비, 그리고 이번 3편에 새롭게 합류한 김지원이 영화 속 '김민'캐릭터를 연상케 하는 콧수염 스티커 인증샷을 공개했다./사진=쇼박스

[인터뷰365 이승민 기자]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이 개봉 5일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 작품은 8년간 이어온 '조선명탐정'시리즈의 3편이다. 

12일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은 이날 오후 2시 기준 100만 629명을 동원했다. 

이는 개봉 6일 째 100만 관객을 동원한 1편 '각시투구꽃의 비밀', 2편 '사라진 놉의 딸' 보다 하루 앞선 기록이다. 

또 2018년 개봉작 중 가장 빠르게 100만 돌파를 한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는 물론 작년 설 시즌에 개봉해 흥행 홈런을 친 '공조'의 기록과도 같아 주목할만한 흥행세를 보이고 있다.

이 영화는 괴마의 출몰과 함께 시작된 연쇄 예고 살인 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명탐정 김민(김명민)과 서필(오달수), 기억을 잃은 괴력의 여인(김지원)이 힘을 합쳐 사건을 파헤치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