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강명 장편소설 ‘댓글부대 2016 오늘의 작가상 수상
장강명 장편소설 ‘댓글부대 2016 오늘의 작가상 수상
  • 황주원
  • 승인 2016.09.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365 황주원】2016 오늘의 작가상 수상작으로 소설가 장강명의 ‘댓글부대’가 선정됐다.


민음사 주관, 알라딘 후원으로 진행된 오늘의 작가상 수상작 ‘댓글부대’는 경쾌하고 날렵한 문체, 이야기를 밀고 나가는 힘, 치밀한 취재로 인한 현장감 등이 장점으로 꼽혀 왔다.


이 작품은 최종 심사에서 "지금, 여기에 필요한 이야기를 빠른 감각과 기민한 분석력으로 착안해 재해석해낸다"(문학평론가 강유정). "오랫동안 한국 소설에 무턱대고 씌워 온 '따분함'의 혐의를 완전히 벗김"(문학평론가 백지은)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수상 작가 장강명은 2011년 장편소설 ‘표백’으로 한겨레문학상을 수상하며 데뷔했다. 이후 ‘열광금지, 에바로드’로 수림문학상을, ‘그믐, 또는 당신이 세계를 기억하는 방식’으로 문학동네 작가상을 받았다. 또 ‘댓글부대’는 지난 2015년 제3회 제주 4.3평화문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올해로 40회를 맞이한 오늘의 작가상은 지난해, 제정 38년 만에 선정 방식을 개편했다. 공모제를 폐지하고 문학평론가와 작가뿐만 아니라 서점 관계자, 문학 기자, 독자 등의 의견을 반영해 수상작을 선정하는 형식으로 바뀌었다. 본심 심사 후보는 알라딘 독자 1만6천여명의 투표로 결정됐으며, 최종 심사를 통해 수상작이 선정됐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interview365@naver.com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