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하균-김고은 17년 나이차 커플 탄생
신하균-김고은 17년 나이차 커플 탄생
  • 황주원
  • 승인 2016.08.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신하균과 김고은이 교제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인터뷰365 DB


【인터뷰365 황주원】영화계에 17세 연상연하 커플이 탄생했다.


배우 신하균(42)과 김고은(25)이 교제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24일 오전 한 매체의 보도로 인해 알려진 두 사람의 교제사실에 대해 두 사람의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측이 인정했다.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이 두 달 전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으며 니제 사귀기 시작하는 단계라고 밝혔다.


신하균, 김고은은 현재 같은 소속사에 몸 담고 있다. 김고은은 신하균이 오래 전부터 소속돼 있는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와 이달에 계약을 맺었다.


신하균은 1998년 영화 '기막힌 사내들'로 데뷔한 이후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 '킬러들의 수다' '복수는 나의 것' '웰컴투 동막골' '순수의 시대', 드라마 ‘브레인’ ‘미스터 백’ ‘피리부는 사나이’ 등에 출연했다. 최근 출연한 영화 ‘올레’ 개봉을 앞두고 잇다.


김고은은 2012년 영화 '은교'로 데뷔해 바로 영화계의 블루칩으로 떠올랐다. 이후 영화 '몬스터' '차이나타운' '협녀 칼의 기억' '계춘할망'에 출연했고 드라마 '치즈 인 더 트랩'으로 주목을 받았다. 현재 김은숙 작가의 '도깨비'를 준비 중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interview365@naver.com




관심가는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