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키는 스스로 사람을 찾아가 메시지 전달하는 똑똑한 메신저
타이키는 스스로 사람을 찾아가 메시지 전달하는 똑똑한 메신저
  • 편집실
  • 승인 2015.1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365】타이키는 오너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받으면 그 메시지를 받을 사람들을 직접 찾아가 전달하는 똑똑한 메신저다.


아래 동영상을 보면, 오너가 타이키에게 마주앉아 있는 두 사람 중 진(여성)에게 메시지 전달을 하라고 한다.


타이키는 스스로 길을 찾아 하자 두 사람 앞에 멈춘 뒤 사이먼(남자)에게 “진과 얘기해도 될까요?”라고 예의를 갖춰 묻는다.


사이먼이 그러라고 하자 타이키는 함께 오너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진으로부터 “10분 후에 준비된다”는 답을 듣는다.


타이키는 바로 오너에게 돌아와 진의 메시지를 그대로 전달함으로써 미션을 완료한다.


이같은 타이키의 메신저 기능은 가족, 친구 또는 동료 사이의 소통을 도와주는 데 유용하게 쓰일 수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interview365@naver.com




관심가는 이야기